본문시작

KSNU소식

군산대 컴퓨터정보통신공학부, 대한민국 SW해커톤대회 대거 입상
작성자 : 이인순 전화번호 : 063-469-7318 작성일 : 2019-09-09 조회수 : 170
제 6회 대한민국 SW해커톤대회

<제 6회 대한민국 SW해커톤대회>

- 행정안전부장관상, 한국교통연구원장상, 전북도지사상 수상

 

군산대학교 컴퓨터정보통신공학부가 최근 경상북도청 동락관에서 열린 제6회 대한민국 SW해커톤대회에서 행정안전부장관상, 한국교통연구원장상, 전북도지사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보였다.

 

‘도약하는 소프트웨어(SW)융합서비스, 세계를 향해 미래를 열다’를 슬로건으로 한 이 대회에는, 전국 75개 팀에서 350여명의 미래 소프트웨어(SW)산업 주역들이 참가해 그동안 준비한 아이디어를 선보였다.

 

올해 대회는 42.195시간 동안 팀원들이 힘을 합해 자유주제 1건과 지정과제 2건에 맞는 소프트웨어(SW)를 개발하고, 마지막 날 발표와 시상을 하는 형태로 진행되었다.

 

치열한 경쟁을 뚫고 군산대 ‘주차쉽게해’팀이 지정과제 대상인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다. 또한 ‘DEV’ 팀과 ‘EXIT’ 팀도 우수상인 한국교통연구원장상과 전북도지사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대상인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한 ‘주차쉽게해 팀’의 개발작품명은 ‘P_MAP’으로 기존 내비게이션은 목적지까지만 안내가 되지만, 이 작품은 목적지 근처의 빈 주차공간까지 안내해줌으로써 주차시간을 단축시켜주는 효과를 낼 수 있다.

 

한국교통연구원장상을 수상한 DEV팀의 개발작품명은 ‘Road Damage Detection’이다. 이 아이디어는 도로상의 포트홀(pothole)을 사람이 직접 찾아다니던 기존의 아이디를 업그레이드했다. 블랙박스 영상을 판독하여 포트홀을 자동으로 감지하게 해 인적/시간적 비용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효과가 있다.

 

한편 전북도지사상을 수상한 EXIT팀의 개발작품인 ‘능동형 피난 유도등 및 제어시스템’ 역시 창의적 아이디어가 돋보인다. 이 작품은 기존 피난 유도등이 피난구까지의 방향과 거리만을 표시한 한계를 극복하였다. 피난상황 발생 시 최적화된 피난경로를 생성하여 각각의 장치를 이용하여 피난을 유도하게 하는 효과가 있다.

 

이 세 팀을 모두 지도한 장민석 교수(군산대 컴퓨터정보통신공학부)는 "이번 대회를 통해 군산대학교의 SW융합기술의 위상을 다시 한 번 높이게 됐는데, 이렇게 많은 상을 타게 된 것은 대회를 위해 학생들이 한 마음으로 노력한 결실이다“면서 ”앞으로도 소프트웨어산업 인재육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해커톤(HACKATHON)이란 ‘해킹(Hacking)’과‘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한정된 시간 안에 기획자, 개발자, 디자이너 등의 참여자가 팀을 구성해 쉬지 않고 아이디어를 도출하고, 이를 토대로 비즈니스 모델을 완성하는 행사이다.

 

 

*포트홀(pothole)/도로가 파손되어 냄비(Pot)처럼 생긴 구멍(Hole)이 파인 곳

 

 

현재 게시물의 이전글과 다음글로 이동할 수 있는 링크를 보여주는 표입니다.
이전글 군산대 위셋사업단, 제 55회 과학기술 여성리더스포럼 개최2019-09-09
다음글 군산대, 2020학년도 수시 경쟁률 4.5 대 12019-09-10

공공누리KOGL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출처표시
군산대학교에서 제작한 "KSNU소식" 저작물은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표시 적용 안함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 담당부서 : 대외협력과
  • 담당자 : 이인순
  • 연락처 : 063-469-7318
  • 최종수정일 : 2019-08-30
군산대학교 KSNU소식 모바일코드
페이지만족도평가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